우연하게 알게된,

고려시대의 무덤양식중 한부분인 "사다리 형상의 사각봉분'이,

파주에 있으며 춘곡 정탁 묘역 (春谷鄭擢墓域)에서 볼수있다고 해서 찾아 보았습니다.

 

영남지방 출신인 저로서는,

고려양식의 일반 무덤은 한번도 본적이 없었기에,

인근에 있는 황희 정승의 묘역도 함께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경기도 기념물 173호로 지정된,

춘곡정탁묘역(春谷鄭擢墓域)으로 들어가는 입구는,

별도의 주차장도 없으며 마치 조상님 산소를 찾아가는듯 평범을 넘어 소박하기만 하며..

 

 

 

 

다른것이 있다면,

묘역까지 100m 정도이며 정탁의 묘역임을 알리는 작은 표지가 전부입니다.

 

 

 

 

묘역으로 오르는길엔,

조성한지 얼마되지 않은 묘지가 여럿 보이며,

짙은색으로 활짝핀 수달래가 찾은이를 반기는듯 합니다.

 

 

 

 

춘곡 정탁 묘입니다.

정탁(鄭濯)은 1363년(공민왕 12)~1423(세종 5)인물로 고려 말 조선 초기의 문신으로,

본관은 청주(淸州), 자는 축은(築隱), 호는 춘곡(春谷)입니다.

1382년(고려 우왕 8년) 문과에 급제하여 춘추관수찬(春秋館修撰)을 역임한뒤 여러 관직을 지냈으며,

병조좌랑 때 척불(斥佛)한 죄로 극형을 받게 된 김초(金貂)를 정몽주(鄭夢周)와 함께 구해내기도 하였습니다.

 

1392년 이성계를 도와 개국공신 1등에 책록되고 사헌지평(司憲持平),

교주강릉도안렴부사(交州江陵道按廉副使)를 거쳐 대장군으로 성균대사성이 되었으며,

1396년 중추원 우승지로 있을 때 전년부터 조선과 명나라의 현안 문제로 대두된,

표전문제(表箋問題)의 찬표인(撰表人)으로 명나라에 가서 해명하고 돌아와,

좌승지(左承旨)를 거쳐 1398년 중추원부사가 되었으며, 1398년에 청성군(淸城君)에 봉하여 졌습니다.

 

제1차 왕자의 난 때 방원(芳遠)을 도와 정사공신(定社功臣) 2등이 되었으며,

이어 첨서중추원사(簽書中樞院事)등 여러관직을 거쳐 1411년 의정부참찬사(議政府參贊事)가 되고,

이듬해 정조사로 명나라에 다녀와 청성부원군(淸城府院君)에 진봉되었으며,

그 다음 1421년 진하사(進賀使)로 명나라에 다녀온 뒤 우의정(右議政)에 올랐습니다.

 

태종의 묘정(廟廷)에 배향(配享)되었으며 시호는 익경(翼景)이며,

고려말 조선초의 인물로 조선의 개국과 기반을 다지는데 기여한 인물입니다.

 

 

 

 

 

묘역은 전형적인 고려 시대-조선초기 양식을 따랐으며,

봉분 전면 양쪽을 길게 늘여 호석을 쌓은 모습이며,

봉분 가운데 상석과 상석의 우측 아래에 비석을 세웠으며 양쪽으로 문인석을 각각 세웠습니다.

 

 

 

 


봉분의 앞쪽에 묘비(墓碑)와 같이 있는 문인석으로,

양쪽으로 1기(基)씩 있으며 높이가 180㎝, 너비가 60㎝이며 예관과 조복을 갖춘 모습입니다.

 

 

 

 

묘비(墓碑)는 재질이 대리석이며,

크기는 120×60×20㎝로

마모가 상당히 많이 되어 글자의 판독이 어려운 정도입니다.

 

 

 

상석은 봉분 앞쪽의 돌을 쌓은 부분 바로 앞에 있으며,

크기는 150×120×30㎝이며 상석의 받침돌은 두지 않은 모습입니다.

 

 

 

 

무덤의 뒤편에서의 모습으로,

그림으로는 잘 나타나지 않지만 사각형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봄의 묘지에서,

흔하게 보이는 꽃인 할미꽃의 모습도 보이며,

 

 

 

 

위에서본 묘지앞의 배치 모습으로,

묘소 좌측에서 바라본 우측의 문인석과 석물의 모습,

상석 좌우로 드러낸 양식등이 인근에 있는 황희선생의 묘지와 비슷하나 다른 모습으로,

조선 전기 양식의 이 묘역은 봉분 앞쪽에 사다리꼴 모양의 돌을 쌓은 특이한 형태로 당시 무덤에서는 보기드문 특이한 모습 입니다.

 

 

 

 

정탁(鄭濯)의 묘역(墓域)은,

산 경사면을 따라 일정한 거리를 유지한 채 축대를 쌓았으며,

묘역(墓域)에는 봉분을 비롯하여 묘비(墓碑)와 상석, 문인석이 있습니다.

봉분은 높이가 약 250㎝쯤 되며, 앞쪽은 돌을 쌓아 전체적인 형태는 형을 이루고 있는데,

봉분의 가운데 부분은 길이가 460㎝이고 그 양쪽으로 길이가 320㎝ 되게 다시 돌을 쌓은 특이한 형태로,

비교적 큰무덤이라고 할수있습니다.

 

 

 

 

 

지금껏 보지 못했던,

전혀 또다른 무덤양식을 "춘곡정탁묘역(春谷鄭擢墓域)"에서 볼수있어서,

개인적으로는 공부가 되는 답사로 남았습니다.

유명하지도, 그리 알려지지도 않은곳여서,

호젓하게 다녀올수있는 춘곡 정탁의 묘역으로,

약 2km 남짓의 거리에 있는 황희 정승의 유적지도 함께 다녀옴직 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산15 | 춘곡정탁묘역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